풀빵닷컴



'슈츠' 장동건·박형식, 브로맨스 시작…첫회부터 몰입감↑


첫회부터 몰아친 새 수목 드라마 '슈츠'

'슈츠'가 첫 회부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25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suits)'에서 에이스 변호사 최강석(장동건)이 고연우(박형식)을 발탁하는 모습이 그려지며 앞으로 펼쳐질 두 사람의 케미가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최강석은 교도소로 향했고, 그곳에 죄수복 차림의 고연우가 앉아 있는 강렬한 장면이 드라마 시작을 알렸다.


이때 박형식의 목소리를 통해 "운명을 결정짓는 건 우연이 아니라 선택이다"라는 내레이션이 나와 앞으로 펼쳐질 '슈츠'의 내용을 암시했다. '슈츠'에서 최강석은 일류 로펌회사 강&함의 에이스로 활약했다. 시니어 파트로 승진까지 했다. 강하연(진희경)은 최강석의 편을 들어주고 밀어줬다.


반면 고연우는 술집에서 명석한 두뇌로 자신의 재능을 팔고 돈을 벌었다. 재벌 2세 이이경도 처음에는 고연우를 흥미롭게 봤지만, 자신에게 대들자 불쾌함을 드러냈다. 결국 고연우는 병원비 때문에 이이경이 깔아 놓은 위험한 거래를 하게 됐고, 경찰에게도 쫓기는 신세가 됐다.



장동건이 오랜만에 안방극장으로 복귀한 작품 '슈츠'가 첫회부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KBS 2TV '슈츠' 캡처

최강석은 승진으로 승승장구했고, 파트너를 찾았다. 홍다함(채정안)과 면접을 진행했다. 고연우는 경찰에 쫓기다 우연하게 최강석 파트너를 찾는 면접장을 찾게 됐고, 최강석과 마주했다. 최강석은 고연우의 해박한 지식을 만족스러워하면서도, 가방 안에 든 마약을 보고 의아해했다. 결국, 고연우는 최강석에게 자신의 상황을 모두 털어놨다.


최강석은 경찰 앞에서 고연우 스스로를 변호하게 했다. 고연우가 변호사가 되고 싶었던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 고연우는 최강석 앞에서 주눅 들지 않고 자신을 적극적으로 변호했다. 이 모습을 본 최강석은 파트너로 고연우를 합격시켰다.


고연우는 최강석의 조언에 따라 마약이 든 가방을 버렸다. 이후 강&함에 대한 모든 정보를 외웠다. 그러나 출근 첫날, 최강석은 고연우를 해고시켰다. 갑작스러운 해고에 시청자들도 의아하게 만들며 다음회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한편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괴물 같은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jh311@tf.co.kr


[인기기사]

· [TF포토] 한 자리에 모인 문재인-김영철-이방카

· [TF포토] 축제의 장으로 변한 '평창올림픽 폐회식'

· [TF포토] 이상화-김아랑-김경애, '웃으며 입장하는 빙판 위 여신들'

· [2018 평창 폐회식] 전 세계 하나 된 대축제 '17일간 여정' 대단원

· [TF초점] MB '검찰 소환 임박'에도 한국당은 '여유'… 왜?

· [TF프리즘] 방탄소년단 제이홉·헤이즈·민서, 3월 컴백·데뷔 뮤지션 셋(영상)

· [TF이슈] '태움·왕따' 직장내 괴롭힘…형사처벌 가능할까?

· [오늘의 날씨] 아침기온 영하 출발, 전국 한낮 포근…일교차 커

· [TF현장] "사진만 찍는다고요?"…'F1 레이싱 걸 폐지', 국내 반응은…(영상)

· 이하늬, 평창올림픽 폐막식 첫번째 무대서 전통무용 '춘앵무'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풀빵닷컴N

작성일2018/04/26 조회수144

댓글

당신이 좋아할만한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