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짙은 여운 남긴 '자백'...짙은 오점 남긴 신현빈


신현빈, '자백'으로 연기력 논란 극복 못 해

몰입도 높이는 촘촘한 스토리와 섬세한 연출력. 덕분에 '자백'은 웰메이드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으며 막을 내렸다. 화제성이 없었음에도 꽤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한 만큼 여운을 짙게 남긴다. 하지만 연기력 논란으로 신현빈이라는 오점 역시 짙게 남아 아쉬움을 자아낸다.


1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자백'(극본 임희철, 연출 김철규) 최종회에서는 최도현(이준호 분)이 부친 최필수(최광일 분)의 누명을 벗기고 재심에서 무죄를 받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추명근(문성근 분)의 살인 교사 혐의와 방산 비리 혐의가 알려지면서 그가 법정에 서는 모습으로 '자백'은 막을 내렸다.


이처럼 '자백'은 '진실을 좇는 누군가의 의지만 있다면 모든 것은 밝혀진다'는 메시지를 전하며 깊은 여운을 남겼다. 특히 퍼즐 조각처럼 나눠진 사건과 인물이 서서히 하나의 형태를 이뤄가는 과정은 시청자들에게 쫄깃함을 선사했다. 치밀한 복선과 소름 돋는 반전, 묵직한 메시지까지 담아 몰입도를 높였다.



신현빈은 전직 기자이자 현직 1인 크리에이터로 발랄하고 털털한 성격이 매력적인 인물을 맡았다. /tvN 제공

여기에 배우들의 연기력도 한몫했다. 이젠 완벽한 배우로 거듭난 준호와 믿고 보는 배우 유재명, 문성근, 남기애 등이 열연은 '자백'의 완성도를 높였다. 하지만 신현빈의 연기력은 마지막까지도 '옥에 티'로 남았다.


사실 '자백'은 방영 전부터 유재명, 문성근, 남기애, 정희태, 윤경호 등 연기력 탄탄한 배우들의 출연으로 연기 구멍이 없다고 알려졌다. 하지만 방영 초반부터 마지막까지 신현빈의 연기논란은 꾸준히 제기됐다. 신현빈은 전직 기자이자 현직 1인 크리에이터로 발랄하고 털털한 성격이 매력적인 인물이다. 하지만 신현빈은 다소 과한 연기로 몰입을 방해했다. 쾌활한 캐릭터이지만 그 이면에 사연을 갖고 있기 때문에 강약조절이 중요한 인물인데, 신현빈은 이 조절에 실패했다. 초반에는 쾌활함으로 극 중, 후반 부터는 몰입도 있는 연기력으로 캐릭터의 무게감을 끌고 가는 게 신현빈의 임무. 하지만 그는 시종일관 똑같은 표정과 '고구마' 연기로 시청자들의 비난을 사야만 했다.



신현빈은 '자백'에서 '민폐 캐릭터'로 등극해 시청자들의 비난을 샀다. /tvN 제공

어느 작품에서나 가장 주의해야 할 게 '민폐 캐릭터'가 되지 않는 것이다. 하지만 신현빈은 드라마 시작과 동시에 '민폐 캐릭터'로 낙인 찍히며 '자백'의 오점으로 남게 됐다. 하지만 그에게 이를 만회할 기회는 있었다. 극 초반부터 제기된 연기력 논란인만큼 충분한 캐릭터 연구와 노력으로 벗어날 수 있었다. 하지만 끝까지 연기력 논란에서 벗어나지 못하면서 배우로서 자질이 부족하다는 것을 증명하는 꼴이 됐다.


그동안 신현빈은 영화 '변산' '공조' 드라마 '미스트리스' '아르곤' '추리의 여왕'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이처럼 데뷔 10년동안 꾸준히 활동했지만, 지금까지 그렇다할 캐릭터를 남기진 못한 건 분명 그의 연기력 탓도 있을 터. '자백'에서 준호, 유재명, 문성근 등 다른 배우들의 열연이 있었기에 신현빈의 '연기력 논란'은 어쩌면 그냥 묻혔을 수도 있다. 하지만 시청자들이 신현빈의 연기력에 대해 꾸준히 문제를 제기했다는 것은 잊지말아야 할 사실이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TF확대경] '주객전도' 명인제약…'주식 투자' 열중 까닭은?

· 北매체 "개성공단 재개해야…美 승인대상 아냐"

· 이통사 '5G 고객 유치' 경쟁 격화…'최대 100만 원' 불법지원금까지

· [TF프리즘] 걸스데이→EXID까지...걸그룹, 오래 볼 순 없나요?

· 정부, 버스 파업 앞두고 "요금 인상 필요"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풀빵닷컴N

작성일2019/05/14 조회수351

댓글

당신이 좋아할만한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