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사기' 논란 리콜라, 주가 급등 이유는?

기사입력 2020.10.01 10:07

사기 논란에 휩싸인 수소전기차 업체 니콜라의 주가가 30일(현지시간) 하루 동안 15% 급등했다. 니콜라는 이날 내전기트럭 시제품 출시 등의 내용을 담은 '혁신기술 비전'을 공개했다. /니콜라 홈페이지 갈무리

리콜라 주가 하루 동안 15% 급등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사기 논란에 휩싸인 수소전기차 업체 니콜라가 코로나19 사태로 12월 예정된 신형 전치 픽업트럭 출시 행사를 연기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30일(현지시간) 신형 차량과 기술을 출시하는 행사가 될 것으로 예상돼온 '니콜라 월드'를 니콜라 관련자들이 안전하게 모일 수 있는 시점으로 옮기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이 행사는 12월 3일부터 이틀간 애리조나 피닉스에서 개최될 예정이었다.


니콜라는 지난달 공매도 투자업체 힌덴버그 리서치가 "니콜라는 사기"라는 내용의 보고서로 논란의 중심에 선 바 있다. 수소 트럭을 생산할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당시 니콜라는 의혹을 부인했지만, 회사의 창업자 겸 의장이었던 트레버 밀턴이 갑작스레 사임했다.


그러나 니콜라가 연내 전기트럭 시제품을 출시하고, 내년 상반기에 첫 상업용 수소충전소를 착공하는 내용을 담은 '혁신기술 비전'이라는 구체적인 계획을 공개했다.


니콜라는 친환경 트럭과 동시에 레저용 차량, 수소충전소 등을 동시 개발 중이며 올해 말까지 독일 울름 공장에서 트럭 시제품을 출시하겠다고 했다. 이어 내년 하반기부터 대량생산 체제에 들어간다는 목표와 함께 또, 2021년 4분기까지 미 애리조나주 쿨리지의 생산설비 1단계를 완공하기로 했다.


별도로 에너지 협력사 한 곳과 협력해 수소충전소 건설 협상을 연내 마무리 짓고, 이를 통해 내년 2분기 중 첫 상업용 수소충전소를 착공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니콜라의 이런 구체적인 계획이 나오자 주가는 하루 동안 15%가량 급등했다. 니콜라 주가는 이날 상승률이 장중 20%를 넘기다 주당 14.54% 급등한 20.48달러로 마감했다.


cuba20@tf.co.kr


[인기기사]

· '집권 4년 차' 文대통령의 추석 키워드 '평등→평화→공정'…이번엔?

· [TF이슈] '가족끼리 노래방' 안 돼요…달라진 서울 추석 풍경

· [대변인의 추석] 민주당 신영대 "코로나19 대응 후한 평가 기대"

· '백배 성장' 지평주조, 막걸리 시장 존재감 내는 이유

· [TF확대경] '국감 코앞' 보좌진, 추석에도 일합니다

· [TF인터뷰] 트레저 "날 것 그대로의 사랑 표현이 차별점"

· [슬기로운 집콕생활 TV편②] 놓친 꿀잼 예능 다시 보기

· [TF이슈] "올해도 포기합니다"…멀고 먼 장애인 귀성길

· [TF포토기획] '진짜 죽겠습니다'...벼랑 끝에 몰린 자영업자들의 '비명'

· [TF초점] '추석 선물폰' 뭐 있나…가격 거품 뺀 실속형이 대세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