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걸그룹에 없는 매력"...구수한 '미스트롯'이 끌리는 이유(영상)


화제의 프로그램 '미스트롯', 콘서트까지 '승승장구'

"'허벌'나게 연습해서 진한 감동 드릴 테니 많이들 와주쇼!"


'트로트 침체기'에서 '트로트 부흥기'를 만들어낸 '미스트롯' 참가자 열두 명의 구수하고 친근한 매력으로 가득한 한 시간이었다. 성별과 나이를 불문하고 전국에 '미스트롯' 신드롬을 일으킨 주역들이 콘서트를 홍보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25일 오후 2시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미스트로' 참가자 송가인, 홍자, 정미애, 정다경, 김나희, 두리, 하유비, 강예슬, 박성연, 숙행, 김희진, 김소유와 진행을 맡은 MC 하루가 참석해 프로그램과 콘서트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미스트롯'은 역대 종편 예능 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매회 화제를 모으고 있는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이다. 오는 5월 4일 서울 '효 콘서트'를 시작으로 5월 25일 인천, 6월 8일 광주, 6월 22일, 6월 29일 대구, 7월 13일 부산, 7월 20일 수원까지 총 7개 도시에서 전국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가수 두리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미스크롯 전국투어 라이브 콘서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참가자들은 콘서트를 홍보하는 방법도 남달랐다. 먼저 이날 반짝거리는 왕관과 화려한 롱 드레스를 입고 등장한 두리는 "저는 '미스 인천' 두리입니다"라고 운을 떼 현장의 웃음을 자아낸 후 "오는 5월 25일 인천남동체육관에서 '미스트롯 효 콘서트'가 열리니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말하며 능청스러운 매력을 자랑했다.


맏언니 숙행은 연륜이 묻어났다. 숙행은 구수한 전라도 사투리로 "'허벌'나게 연습해서 진하게 감동을 줄 테니, 아 많이들 와주셔!"라고 말해 참가자들로부터 "역시 언니" "언니가 최고"라는 호응을 끌어냈다. 이들 외에도 홍자 또한 부산사투리로 콘서트를 홍보하며 청순한 매력과 반대되는 친근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가수 숙행이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미스크롯 전국투어 라이브 콘서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선화 기자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현재까지 '미스트롯'이 기록한 최고 시청률(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은 12.9%. 지난 6회 시청률은 역대 종편 예능 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을 보유한 JTBC '효리네 민박'(10.75%)을 제쳤다. 이렇게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미스트롯' 참가자들은 프로그램 성공 요인으로 '걸그룹에게 없는 매력'을 꼽았다.


숙행은 "힙합, R&B, 발라드 등 어떤 음악을 하는지에 따라서 그 사람의 성향이 보인다고 생각한다"며 "트로트를 하는 친구들은 정도 많고 구수한다. 특히 걸그룹에서는 느낄 수 없는 끈끈함이 있어서 정감이 간다. 그런 매력이 우리나라 국민의 정서와 부합해 시청자들의 마음에 와닿은 게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예산 당시 탈락할 줄 알았다"던 송가인은 콘서트에서 많은 매력을 드러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선화 기자

숙행을 말을 들은 송가인과 홍자를 비롯한 11인의 참가자들 또한 고개를 끄덕이며 동조했다. 특히 이날 홍자와 송가인은 서로의장점을 꼽아주며 훈훈한 '자매 우애'를 자아냈다. 송가인은 "홍자 언니는 저에게 없는 매력이 있다. 저는 노래를 부를 때 감정을 전달하는 부분이 많이 부족했는데 이번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언니로부터 그런 점을 많이 배워서 '나도 감정을 가지고 노래를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이를 들은 홍자 또한 "가인이는 노래를 할 때 흡수력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 흡수력은 정말 타고난 것이라고 생각한다. 정마 부럽고 그 '파워'는 '탑'인것같다"고 말했다. MC 하루로부터 "동의하느냐"는 물음을 들은 송가인은 수줍게 고개를 끄덕이며 홍가인에게 미소를 지어보였다.



'미스트롯'에 출연 중인 트로트 가수 홍자. /이선화 기자

이렇게 팀워크 넘치는 12인의 출연자들이 전국에 '미스트롯'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지만, 한편에서는 비판과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기도 하다. 바로 출연자들의 의상과 관련된 선정성 문제가 제기된 바 있기 때문이다. 다소 예민할 수 있는 문제에 다른 참가자들이 선뜻 입을 열지 못하자 숙행은 먼저 마이크를 잡고 "그건 여자들이 모여있는 프로그램이라 어쩔 수 없는 문제 같다"며 "굳이 야한 옷을 입어서 그런 게 아니라 뭘 입어도 야하게 보이는, 사람 자체가 야한 분들이 있기도 하다"고 말하며 현장의 경직된 분위기를 풀기 시작했다.


이어 숙행은 "같은 옷을 입어도 누구는 아동복 같고 누구는 야한 옷처럼 보이기도 한다. 그리고 그게 아니더라도, 이건 경연 프로그램이다 보니 각자의 경연곡 콘셉트에 맞는 의상을 준비하다 보니 야하게 보일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며 "하지만 의도한 것은 아니니 그저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마무리해 참가자로부터 또 한 번 신뢰감 가득한 눈빛을 받았다.



'미스트롯' 참가자 김나희. 김나희는 개그우먼 출신 트로트 가수다. /이선화 기자

긴장이 풀리자 참가자들은 '효 콘서트' 관전 포인트를 소개하며 기대감을 자아내기도 했다. 송가인은 "방송은 경연이다 보니 무리해서 연습하고 긴장해서 실력을 못 보여드릴 때도 있었는데, 콘서트는 즐길 수 있는 공연이기 때문에 그동안 보여드리지 못했던 저의 많은 매력을 보여드릴 예정이다"고 예고했다.


코러스 가수 출신 김희진 또한 "방송은 편집된 부분이 많았다"며 서운함을 드러내다가도 "하지만 콘서트에서는 정마말 리얼한 공연이니까 편집된 부분에서 보시지 못했던 재밌는 모습들을 많이 보여드릴 것이다"는 당당한 포부를 드러냈다.


이렇듯 '미스트롯 효 콘서트'는 트로트라는 장르의 장점을 극대화한 흥 넘치는 무대부터 진한 여운과 감동까지 모두 느낄 수 있는 볼거리 가득한 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앞서 5월 4일 서울 콘서트 티켓이 매진됐지만 성원에 힘입어 5월 5일 서울에서 추가 공연이 열린다. 오늘(25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추가 공연 티켓 예매 페이지가 오픈된다.



heejoo32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TMA] 아티스트는 빛나게, 팬들은 신나게… '더팩트 뮤직 어워즈'가 이뤄낸 의미 있는 성과

· [TMA 비하인드①] 백스테이지 습격..."섹시하게·처음이니까·색달라"

· [TMA영상] 방탄소년단, 'TMA 빛낸 화려한 쇼맨십'

· [TMA] 첫 '더팩트 뮤직 대상'은 방탄소년단..."팬들 빛나게 만들고 싶어"

· [TMA포토] 트와이스, '여신돌의 무대는 YES or YES~!'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풀빵닷컴N

작성일2019/04/25 조회수788

댓글

당신이 좋아할만한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