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대박 났네"...'미스트롯' 지상파·종편 통틀어 시청률 1위 14.4%


'미스트롯' 지상파도 꺾은 대세 프로그램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이 대박 사고를 쳤다. 종합편성채널, 지상파 통틀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목요일 최강자 자리에 올랐다.


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방송된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9회는 평균 시청률 14.4%(유료방송가구 전국 기준)로 종편 최고 예능 시청률을 기록했다. 아울러 지상파·종편 종합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새로운 역사를 썼다.


이날 방송에서는 준결승전 1라운드, 2라운드 경합이 치러졌다. 마스터들과 관객심사단, 그리고 온라인 투표 수치가 종합된 끝에 1위 송가인 2위 정미애 3위 홍자 4위 김나희 5위 정다경이 TOP5로 발표됐다.


준결승전 1라운드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레전드 미션'이 펼쳐졌다. 두리는 가사지가 너덜너덜해지도록 김연자의 '밤열차'를 연습했다. 하유비는 장윤정의 '블란서 영화처럼'을 한 편의 뮤지컬처럼 아름답게 완성했다. 김희진은 휘청거릴 정도로 긴장하며 남진의 '빈 잔'을 열창했고, 정미애는 김연자의 '수은등'을 불러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 효 콘서트가 오는 5월4일 서울에서 시작된다. /컬쳐팩토리

이후 준결승전 1라운드의 점수가 발표됐고, 1위 정미애, 2위 홍자, 3위 송가인, 4위 정다경, 5위 김나희, 6위 두리, 7위 김소유, 8위 숙행, 9위 김희진, 10위 하유비, 11위 박성연, 12위 강예슬이라는 대격변이 일어났다.


결국 12인의 도전자들은 마지막으로 점수를 뒤엎을 수 있는 '준결승전 2라운드'에 사활을 걸었다. 준결승전 2라운드는 두 사람이 짝을 지어 한 곡을 나누어 부른 뒤, 그 자리에서 둘 중 한 사람에게만 표를 던질 수 있는 1:1 한 곡 미션이다.


심사는 마스터들을 제외하고 오직 현장에 모인 300인 관객들의 점수로만 결정됐다. 그런만큼 도전자들은 살 떨리는 긴장감으로 무대를 준비했다.


정미애·두리 팀은 풍물패와 어우러져 김연자의 '씨름의 노래(천하장사2013ver)'를 흥겹게 부르면서 준결승전 2라운드의 막을 올렸다. 하유비·강예슬 팀은 장윤정의 '이따 이따요'를 밝고 경쾌하게 완성했고, 숙행·정다경은 마지막 무대라고 생각하며 혼신의 힘을 다해 남진의 '미워도 다시 한 번'을 열창했다.


홍자·김나희는 귀여운 퍼포먼스로 장윤정의 '콩깍지'를 불렀고, 박성연·김희진 팀은 아름다운 화음으로 남진의 '님과 함께'를 열창했다. 김소유·송가인은 절절한 감성으로 김연자의 '진정인가요'를 불러 그 자리에서 있던 김연자의 눈물샘을 터트렸다.


한편 '미스트롯'은 종합편성채널 개국 이래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는 인기에 힘입어 전국 투어 콘서트까지 예고했다. 다음 달 4일과 5일 서울을 시작으로 인천, 광주, 천안, 대구, 부산, 수원까지 총 7개 도시에서 무대가 마련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TMA] 아티스트는 빛나게, 팬들은 신나게… '더팩트 뮤직 어워즈'가 이뤄낸 의미 있는 성과

· [TMA 비하인드①] 백스테이지 습격..."섹시하게·처음이니까·색달라"

· [TMA영상] 방탄소년단, 'TMA 빛낸 화려한 쇼맨십'

· [TMA] 첫 '더팩트 뮤직 대상'은 방탄소년단..."팬들 빛나게 만들고 싶어"

· [TMA포토] 트와이스, '여신돌의 무대는 YES or YES~!'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풀빵닷컴N

작성일2019/04/26 조회수607

댓글

당신이 좋아할만한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