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이리와 안아줘', '경찰' 장기용 vs '살인자' 허준호 격돌


경찰인 아들과 살인자 아버지가 본격적으로 서로를 향해 날선 칼날을 들이 밀었다.


31일 전파를 탄 MBC 수목 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와 경찰 아들 그리고 아들의 첫사랑이자 피해자의 딸인 세 사람이 그리는 긴장감이 극을 몰입도를 높였다. 이날 교도소에 수감 중인 사이코패스 아버지 윤희재(허준호 분)와 경찰대를 수석으로 졸업하는 아들 채도진(장기용 분)의 모습이 교차되며 묘한 대립각을 형성했다. '부자전쟁'의 시작은 아버지 희재의 자서전 출간에서 수면 위로 드러났다.


도진은 사이코패스 아버지 희재의 자서전 출간에 거침없이 반감을 드러냈다. 도진은 출판사를 찾아가 "책을 이래 막 내시면 됩니까"라고 따지는 한편 카메라 앞에서 "제 아버지의 자서전은 전부 다 거짓입니다. 그 책에 진실은 단 한 글자도 들어가 있지 않습니다"라고 폭로했다.


이어 교도소 독거방에 기댄 채 자서전을 바라보며 알 수 없는 미소를 짓는 희재와 도진에 대한 불만을 쏟아내는 형 윤현무(김경남 분)의 모습이 앞으로 도진이 겪을 고초를 암시했다. 현무는 "그 자식이 뭔데요? 계집애한테 미쳐 가지고 집안 완전히 개박살 낸 새끼"라며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진기준(왼쪽)과 장기용이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에서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을 연기하며 눈물 짓고 있다. /MBC 방송화면

피해자와 유족에 속죄하며 살아가련느 도진은 경찰대 수석 졸업이라는 영광스런 자리에서 시련을 맞았다. 경찰대 졸업식장을 찾은 유족들은 도진의 멱살을 잡으며 울분을 토했다. 도진은 유족들의 비난과 폭언을 그저 말 없이 온 몸으로 받아냈다.


시련 속에서도 사랑은 꽃폈다. 유족들의 비난과 폭언에 속수무책을 당하고 있던 도진을 피해자의 딸이자 첫사랑인 한재이(진기준 분)이 말없이 껴안았다. 서로를 애틋하게 바라보던 도진과 재이는 눈물을 흘리며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했다. 앞으로 도진과 재이가 만들어갈 사랑이야기가 기대되는 대목이다.


bdu@tf.co.kr


[인기기사]

· [TF포토] 한 자리에 모인 문재인-김영철-이방카

· [TF포토] 축제의 장으로 변한 '평창올림픽 폐회식'

· [TF포토] 이상화-김아랑-김경애, '웃으며 입장하는 빙판 위 여신들'

· [2018 평창 폐회식] 전 세계 하나 된 대축제 '17일간 여정' 대단원

· [TF초점] MB '검찰 소환 임박'에도 한국당은 '여유'… 왜?

· [TF프리즘] 방탄소년단 제이홉·헤이즈·민서, 3월 컴백·데뷔 뮤지션 셋(영상)

· [TF이슈] '태움·왕따' 직장내 괴롭힘…형사처벌 가능할까?

· [오늘의 날씨] 아침기온 영하 출발, 전국 한낮 포근…일교차 커

· [TF현장] "사진만 찍는다고요?"…'F1 레이싱 걸 폐지', 국내 반응은…(영상)

· 이하늬, 평창올림픽 폐막식 첫번째 무대서 전통무용 '춘앵무'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풀빵닷컴N

작성일2018/06/01 조회수257

댓글

당신이 좋아할만한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