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진중권 "최강욱 靑 비서관, 망조 든 청나라 황실 내시 보는 듯"

기사입력 2020.01.24 20:22

진중권(사진) 전 동양대 교수가 24일 자신의 SNS에서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을 공개 비판하고 나섰다. /더팩트 DB

진중권, 설 연휴에도 최강욱 비서관 맹비난

[더팩트ㅣ장병문 기자] 최강욱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아들이게 '허위 인턴 활동 확인서'를 발급해준 혐의로 기소되자 "기소 쿠테타"라고 표현한 것을 놓고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강하게 비난하고 나섰다.


진중권 전 교수는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최강욱 비서관이 윤석열 검찰 총장을 고발한다는 내용이 담긴 기사와 함께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용도가 뭔지 온몸으로 보여준다"며 "이 천하의 잡범이 청와대에 있다고 큰소리친다"라고 비판 수위를 높였다.


그는 "지금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들은 법의 지배를 받는다. 박근혜, 이명박 전직 대통령도 검찰이나 특검에서 조사를 받고 구속 기소됐다"고 했다.


이어 "패스트트랙 고발 사건 때 여야 국회의원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도 검찰이 부르면 조사를 받았다"며 "최강욱, 이광철(청와대 민정비서관), 백원우(전 민정비서관)만 이 보편적 운명으로부터 자유롭다"고 지적했다.


진중권 전 교수는 "이들은 검찰이 피의자 신분으로 여러 차례 소환했어도 출석을 거부하고 있다. 자기들이 법 위에 있다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정권이 조직적으로 기소를 막고 있다고 주장하며 다음과 같이 적었다. "심재철 대검 반부패·강력부장이 조국 기소를 막은 것처럼, 이성윤 서울지검장은 최강욱에 대한 기소를 막았고, 고기영 동부지검장은 지금 백원우에 대한 기소를 막고 있다. 우연의 일치가 아니라 정권 차원의 조직적 움직임으로 파악해야 한다."



진중권 전 교수는 "법 위에 서려는 이들의 망동은 추미애가 이끄는 법무부의 조직적 지원이 있기에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진중권 전 교수 페이스북 캡처

진중권 전 교수는 "추미애가 이끄는 법무부의 조직적 지원이 있기에 가능하다"며 "추미애의 지휘 아래 조직적으로 보위하는 사람들은 모두 청와대에 근무하거나 근무했던 이들"이라고 했다.


또 "자기를 기소하는 것이 '쿠데타'라고 한다. 아마도 자신이 국민의 손으로 선출된 합법적 통치자, 즉 대통령이라 믿는 모양"이라고 쓴소리를 했다.


그는 "일개 청와대 비서관이 법무부장관을 제 수족처럼 부리고, 감히 헌법기관인 검찰의 총수를 능멸하고 망조가 든 청나라 황실의 내시를 보는 듯하다"며 "이분(최 비서관)이 사실상 대한민국의 대통령 노릇을 하나 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는 지난 23일 최강욱 비서관을 불구속 기소했다. 최강욱 비서관은 지난 2017년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아들이 실제 일하지 않았는데 자기 변호사 사무실에서 인턴을 했다며 '허위 인턴 증명서'를 발급해준 혐의를 받고 있다.


최강욱 비서관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검찰권을 남용한 '기소 쿠데타'"라며 윤석열 총장과 수사진을 직권남용 혐의로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jangbm@tf.co.kr


[인기기사]

· [TF포토에세이] 애물단지로 전락한 '송송커플' 동상

· 방탄소년단, 한국 가수 최초 '그래미 어워즈' 공연 확정

· [TF초점] 주옥순·정봉주 등 '논란의 인사들' 총선 출마 러시

· [TF설기획-설날에 뭐하니?] 정해인부터 박나래까지…일 or 휴식?

· [그 장관 지역구에선-용산] 진영 후임 구설…"구청장 팬인데, 서운하네"(영상)

· [TF설기획-떡국 프로젝트①] ANS "직접 만드니 더 맛있어"(영상)

· 법무부 "최강욱 기소 감찰 검토" vs 대검 "검찰총장 권한"

· [TF이슈] 中우한 폐렴 北 '개별관광'에 호재? 악재?

· '더팩트 뮤직 어워즈', 보이그룹 황금 라인업 공개...슈주→투바투

· '신반포15차' 수주전 재돌입…삼성물산 3년 만에 재건축 시장 출사표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